• 즐겨찾기 추가
닫기
드영미술관 청년작가 공모전시
2022년 09월 14일(수) 17:40
양나희 ‘삶, 풍경’
드영미술관 2022년 청년작가 공모 선정전 ‘Useless... but Beautiful(유즈리스... 벗 뷰티풀)’이 내달 2일까지 열린다.

역량 있는 신진청년작가를 발굴하고 지원하기 위해 지난 2018년 문을 연 드영 미술관은 지난해부터 청년작가 공모 선정전을 열고 광주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청년작가들의 예술작품을 선보이고 있다. 올해 2회를 맞이한 청년작가 공모 선정전은 동구청의 지원을 받아 양나희 작가를 선정했다.

양 작가는 달동네와 재개발지역에서 버려진 골판지 상자를 활용해 입체 부조 형식의 풍경화를 제작한다. 작가의 손길이 닿은 종이상자는 더 이상 쓸모 없는 것이 아닌 전혀 생각지도 못한 하나의 작품으로 재탄생 한다.

김도영 드영미술관장은 “양 작가는 작품을 통해 우리에게 보이는 것과 보이지 않는 것, 아름다운 것과 그렇지 않은 것의 차이에 관한 질문을 던지며 우리의 삶에서 진정으로 소중한 가치란 무엇이지 에 대한 질문을 던진다”며 “그의 작품을 통해 치열한 현대 사회를 살아가는 청년들에게 따뜻한 위로를 전할 수 있는 시간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호남대 미술학과와 전남대 대학원 미술학과를 졸업한 양 작가는 광주시립미술관 국제레지던시, 상해 윤아르떼 레지던시 작가로 활동했으며 광주미술상, 전남미술대전 대상, 남농미술대전 대상 등을 수상했다.

/이나라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