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KT-중기유통센터, 소상공인 온라인 판로 지원

1인 크리에이터 교육 제공
위기 극복·기회 창출 도움 

2020년 05월 03일(일) 17:57
KT와 중소기업유통센터는 소상공인을 위한 온라인 판로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KT 제공
KT가 중소벤처기업부 산하기관인 중소기업유통센터와 손잡고 소상공인을 위한 온라인 판로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3일 밝혔다.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들에게 온라인 및 글로벌 판로 개척을 위한 교육과 인프라를 지원한다.

KT와 중소기업유통센터는 소상공인의 제품 홍보와 판매를 돕기 위해 오는 6월 10일부터 기수별 4주 과정의 ‘1인 크리에이터 교육’을 시작한다.

이는 1인 미디어 콘텐츠 제작 및 교육을 위해 지난해 5월 서울 양천구에 설립한 ‘KT 크리에이터 팩토리 센터’에서 총 500명 규모의 교육생을 선발해 진행할 예정이다.

1인 크리에이터 교육을 희망하는 소상공인은 중소기업 유통지원 사이트에서 필요한 교육 과정과 일정을 선택해 신청할 수 있다.

KT 미디어플랫폼사업본부장 송재호 전무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코로나19로 힘들어하는 소상공인들에게 KT가 마음을 담아 1인 크리에이터 교육을 제공하고 온라인 판로 지원은 물론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까지 기여하고자 한다”며 “KT가 가진 따뜻한 인프라를 활용해 소상공인들이 위기를 극복하고 새로운 기회를 만들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박선옥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