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 데스크칼럼 ]
스포츠도시 광주의 업그레이드 |2022. 08.02

광주는 국제 스포츠도시를 표방한다. 2015하계유니버시아드, 2019세계수영선수권대회 등 두 차례 메이저 국제 경기 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했고 2020년 아시안컵 양궁대회에 이어 지난 5월에는 2022양궁월드컵대회를 개최했다. 오는 2025…

중복날의 염치 |2022. 07.26

삼복 더위 중 가장 덥다는 중복이다. 붐비는 삼계탕 가게 앞 간이의자에서 30여분을 기다린 끝에 입실에 성공. 고물가에 복날 세 번 중 한 번 이상은 먹기 어렵다는 ‘금계탕’을 먹었다. 외식물가가 참 많이 오르긴 했다. 삼계탕 가격…

강기정호에 거는 기대 |2022. 07.19

민선 8기 강기정호가 출범 한지 20여 일이 지났다. 강기정 광주시장은 ‘내일이 빛나는 기회 도시’를 기치로, 김영록 전남지사는 ‘전남도 비전선포’로 4년간의 대장정에 돌입했다. 돌이켜 보면 지난 6·1 지방선거에서 광주의 투표…

선박 수리산업과 해경 서부정비창 연계 효과 |2022. 06.09

[전남매일 데스크칼럼=우성진 기자]430년 전 조선의 바다는 이순신 제독이 지켜낸 호국의 바다였다. 시간이 흘러 지금, 바다는 5대 해양강국을 향한 몸부림의 그 곳이며 미래 먹거리 현장이다. 그 기반을 이루는 것 가운데 하나가 모두 인…

‘젖과 꿀이 넘쳤던’ 지방선거 13일의 고흥 |2022. 06.07

며칠 전 막을 내린 6·1 지방선거에서 전남은 58.4%의 투표율을 기록했다. 4년 전 7회 지방선거(69.2%)와 비교하면 10.8%포인트 낮은 수치지만, 그럼에도 전국 최고를 찍었다. 전남 22개 시군 중에서는 고흥이 77.8%라는 압도적 투표율로…

스포츠 생태계 순환 |2022. 05.31

새 정부가 출범하면서 이전 정부에서 추진한 ‘2030 스포츠 비전’ 4대 추진전략 및 계획에 대한 백서, 그리고 앞으로 추진할 방향성에 기대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새 정부의 체육 관련 정책은 ‘모두를 위한 스포츠, 촘촘한 스포츠 복…

OTT시장의 제살 깎기 |2022. 05.24

미국의 유명한 IT회사 HP(휴렛패커드)는 창업자 윌리엄 휴렛(William Hewlett)과 데이비드 팩커드(David Packard)가 일궈낸 세계 벤처기업 1호다. 미국 실리콘밸리의 시조가 된 HP는 1938년 미국의 대공황기에 캘리포니아의 허름한 차고에…

해상풍력, 윤석열 정부에 플러스 |2022. 05.03

[전남매일 데스크 칼럼=우성진 기자]해양강국의 강력한 꿈 실현은 해상풍력 여부에 달려있다. 대한민국 서남해안이 그 문을 여는 열쇠다. 글로벌 해상풍력 산업생태계 조성을 위한 발걸음은 시작됐다. 신안 해상 일원이 대상이다. 지난…

전남 직업 단체장 |2022. 04.12

지방선거 시계가 빠르게 재깍이고 있다. 오는 6월 1일 치러지는 제8대 전국동시지방선거는 20대 대선 이후 84일 만, 윤석열 당선인 취임 후 22일 만이다. 대선 2라운드 격으로, 그만큼 관심이 높고 변수도 많다. 과거 전례에 비춰보면 대…

군수의 눈 |2022. 03.29

[전남매일 데스크 칼럼=우성진 기자] 나도 모르는 새 호강을 한다. 변화에 이은 혁신으로 발전을 거듭하고 있어 보는 이들은 즐겁고 갈수록 흥미롭다. 완벽한 진용을 갖춘 뒤, 갖가지 도전을 통해 세계 최고의 카운티로 거듭났다. 진…

인구 3만 시골 군수의 ‘물러날 때’ |2022. 02.22

그를 대표하는 단어 중 하나는 ‘역발상’이다. 그는 지난 2016년 4월 ‘곡성(哭聲)과 다른 곡성(谷城) 이야기’라는 글을 썼다. 그해 700만 관객을 불러모은 영화 ‘곡성(哭聲)’의 개봉을 앞두고 그는 “‘우려’를 뒤집어 생각하면 ‘…

공무원, 그 플랫폼 |2022. 02.08

[전남매일 데스크칼럼=우성진 기자]전 지구적 고통이 일상에 스며들었고 어느새 뒤덮었다. 이 틈바구니에서 새삼, 희망 찾기를 얘기하기란 녹록치 않다. 허나 우리는 노력과 인내로 늘 극복해 왔다는 데 공감한다. 이 길의 끝에 이르면 아…

청년이 뿌리내릴 곳은 |2022. 01.25

“이번 설엔 안 내려갈게요.” 큰 애가 설 연휴에 집에 내려오지 않겠단다. 근무지에서 이틀 밖에 쉬지 않는데다, 오가면서 고속도로에서 허비할 시간을 생각하면 그냥 이틀 푹 쉬는 게 낫겠다는 게 이유다. 그래, 그렇게 하렴. 서운함…

눈여겨봐야 할 여순사건법 시행령안 |2022. 01.11

[전남매일 데스크칼럼=우성진 기자]73년 동안 유족들이 가야할 길은 분명했다. 한을 풀어줄 여수·순천 10·19 특별법이 국회 발의 20년 만에 통과됐다. 절차에 따라 지난해 11월2일부터 같은 해 12월13일까지 입법예고를 거쳐 이달 21일…

지금, 국가첨단전략산업 경쟁력 앞당길 때다 |2021. 12.14

[전남매일 데스크 칼럼=우성진 기자]전 세계적으로 기술 경쟁이 치열해지는 상황에서 선진국 반열에 올라서고 이를 유지하기 위해 첨단과학기술은 대한민국의 생존과 직결되는 문제다. 미국과 유럽연합, 일본 등 기존 선진 각국은 선제적…

시도민 관심이 ‘캐스퍼 신화’ 잇는다 |2021. 11.23

귀여우면서도 당당하다. 첫 선을 보인 ‘톰보이 카키’라는 색은 묘하게 끌린다. 투톤의 인조가죽 시트와 은은한 퍼플빛을 발산하는 실내 무드램프는 MZ세대 취향에 딱이다. 편리한 드라이빙과 차량제어가 가능한 최신 편의사양은 자동차…

명현관의 시간, 정현복의 시간 |2021. 08.24

명현관 해남군수는 민선 7기 출범 직후인 2018년 7월 필자와 인터뷰에서 “사심 없이 빈손으로 들어간 청사를 빈손으로 나오겠다”고 했다. 그러면서 “나올 때는 군민들의 사랑만 가지고 나오겠다. 믿고 지켜봐 주시기 바란다”고 거듭 …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12년 뒤엔 A1급 세계 대회로 |2021. 08.10

[전남매일 데스크 칼럼=우성진 기자]정원과 관련해 지난 7월23일 순천시는 물론 대한민국에도 의미 있는 법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해 이목을 끌었다. 해당 법안은 ‘2023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지원 및 사후활용에 관한 특별법’(이하 정원…

‘K-조선’ 힘 보탠 영암 현대삼호중공업 |2021. 07.27

[전남매일 데스크탑=우성진 기자]K-조선의 기세가 대단하다. 코로나19 팬데믹 이후를 대비하기 위한 세계 각국 선주사들의 선박 발주가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한국 조선업계의 올 상반기 수주량이 1,088만CGT를 기록했다. 이는 중국과 일…

코로나로 이지경인데 파업이라니 |2021. 07.13

국내산업계가 살얼음판을 걷고 있다. 현대중공업에 이어 현대자동차 노조가 파업에 들어갔다. 광주와 전남에서도 영광 레미콘 운송사업자들이 장기 파업을 하고 있고 금호타이어 노조가 파업하기 직전이어서 지역산업계도 초긴장하고 있다…

12345678910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