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 차밭과 바다에서 독서 어떠세요”

차박물관·율포파랑책방 도서관 운영

2023년 10월 10일(화) 15:56
보성 율포해수욕장에서 운영되고 있는 작은도서관 ‘파랑책방’. /보성군 제공
보성군이 문화체육관광부 생태녹색관광 활성화 사업으로 한국차박물관 5층 전망대와 율포솔밭해수욕장에서 작은 도서관을 운영하고 있다.

10일 보성군에 따르면 한국차박물관은 ‘생태인문 북라운지’, 율포솔밭해수욕장은 ‘파랑책방’의 작은 도서관을 운영하며 관광객에게 다양한 체험거리와 볼거리를 제공중이다.

보성군은 ‘차밭과 바다’라는 테마에 어울리도록 해양·생태·인문·차·지속 가능한 여행에 대한 도서를 비치하고 책갈피 만들기, 보성 차밭·바다 색칠하기 체험, 느리게 가는 편지 등의 프로그램을 무료로 제공한다.

특히 파랑책방은 바다와 가장 가까운 북라운지로 해변 쓰레기를 주워 오면 보성군 기념품을 수령할 수 있다.

또한 한국차박물관 5층 전망대 생태인문 북라운지는 MZ세대에게 인기 있는 ‘보성네컷’사진 키오스크와 느리게 가는 편지함, 여행 방명록 등 체험존을 함께 운영해 박물관을 찾는 관람객에게 호평을 받고 있다.

보성군 문화관광과 관계자는 “보성에서 가장 아름다운 풍경을 자랑하는 장소에 책과 생태·인문 요소를 혼합한 공간을 조성해 관광객에게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 북라운지 운영을 통해 보성의 문화와 자연 그리고 지속 가능한 여행에 대해 깊이 알 수 있도록 힘을 보탤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생태녹색관광 육성 사업 체험 등은 보성군 농산물 직거래 장터 ‘보성몰’(www.boseongmall.co.kr)에서 ‘보성애 물들다’ 예약 사이트를 통해 사전 예약 가능하다.
이 기사는 전남매일[jndn.com] 홈페이지(http://www.jndn.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jsnews00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