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 퍼플섬서 파리 패션쇼 영상 만든다

양해일 디자이너, 군과 협약
아름다운 풍경 전 세계 송출

2022년 02월 08일(화) 19:01
[전남매일=이주열 기자]신안군은 양해일 디자이너와 ‘2022 F/W 파리 패션위크’ 영상 제작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세계 최우수관광 마을인 신안군 퍼플섬을 배경으로 파리 패션위크에서 선보일 패션쇼 영상을 제작하고자 마련됐다.

퍼플교가 런웨이의 주 무대가 되며 천사대교와 저녁노을이 아름다운 자은도 백길해수욕장 등 아름다운 섬 풍경을 패션쇼 영상에 담아 양 디자이너의 작품과 함께 선보일 예정이라고 군은 설명했다.

특히 제작된 영상은 세계적으로 권위있는 4대 패션위크 중에서도 가장 성대하게 개최되는 파리 패션위크 기간(2월 28∼3월 8일) 전 세계에 송출될 예정이다.

양해일 디자이너는 세계적인 패션의 도시 파리에서 한국의 전통미를 패션으로 승화한 디자인으로 K-패션을 세계에 알리고 있으며 한국패션디자이너연합회 부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신안군 관계자는 “양해일 디자이너의 패션쇼를 통해 한국의 전통미와 신안군의 아름다움이 전 세계인들에게 전해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로써 퍼플섬은 지난해 세계 최우수 관광마을 선정에 이어 패션·디자인 업계의 핫플레이스로 주목받게 됐다.
이 기사는 전남매일[jndn.com] 홈페이지(http://www.jndn.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jsnews00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