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중기청, 바우처 참여 청년창업가 모집
2022년 01월 20일(목) 18:58
[전남매일=김혜린 기자]광주·전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청장 장대교)은 ‘창업기업지원서비스 바우처’ 사업에 참여할 청년 창업기업을 오는 27일까지 모집한다고 20일 밝혔다.

창업기업지원서비스 바우처 사업은 전문인력이 부족한 초기 청년 창업기업의 경영안정을 위해 세무·회계 및 기술임치 등에 드는 비용을 연간 100만원까지 이용권(바우처) 방식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 대상은 올해 1월 1일 기준 설립한 지 3년 이내이자 대표자가 39세 이하인 초기 청년 창업기업이며, 지원 규모는 전국 1만1,000여개사 내외다.

요건검토 후 무작위 추첨으로 선정된 청년창업기업은 지급되는 100만원의 이용권(바우처)으로 세무·회계 기장료, 결산·조정 수수료와 세무회계 프로그램 구입비·이용료 등에 사용할 수 있으며, 기술보증기금,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등 전문기관을 통해 이용하는 기술자료 임치비용과 갱신비용 등에도 이용권(바우처) 사용이 가능하다.

이용료 지급 절차도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선정기업은 원하는 기관에서 자유롭게 서비스를 이용한 후 서비스 공급기관에서 발행한 전자세금계산서를 창업지원포털에 등록하면 된다.

이후 주관기관에서 집행승인을 거쳐 공급가액의 70%를 서비스 공급기관에 지급하며, 잔액과 부가가치세는 기업이 직접 서비스 공급기관에 지급하면 된다.

참여를 희망하는 청년 창업기업은 창업지원포털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김혜린 기자         김혜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전남매일[jndn.com] 홈페이지(http://www.jndn.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jsnews00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