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군 회진면 ‘해양쓰레기 정화의 날’ 운영
2021년 09월 02일(목) 18:10
[전남매일 장흥=이옥현 기자]장흥군 회진면은 최근 어촌계, 의용소방대, 자율방재단, 면직원 등 4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해양쓰레기 정화의 날’을 운영, 최근 태풍에 의해 해안가로 떠밀려 온 해양쓰레기를 수거했다.

이날 수거한 폐스티로폼, 폐어구·어망 등 10여 톤 분량의 해양쓰레기는 회진면 행정복지센터에서 폐기물 처리용역을 발주해 조만간 처리할 계획이다.

김형채 회진면장은 “지역 특산품인 김, 미역, 다시마 등 해조류가 주요 소득원인 만큼 청정해역을 만들기 위해 ‘해양쓰레기 정화의 날’을 지속적으로 운영하겠다”며 “특히 지역 주민들이 스스로 바다를 사랑하는 마음을 가져 다양한 활동을 펼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 기사는 전남매일[jndn.com] 홈페이지(http://www.jndn.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jsnews00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