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차미인보성쌀' 전남 10대 브랜드 쌀 선정
2018년 06월 03일(일) 16:42
보성군은 최근 '2018 전남 10대 고품질 브랜드 쌀'에 녹차미인보성쌀이 선정됐다고 3일 밝혔다.

전남 10대 고품질 브랜드 쌀은 전남도가 주관하고 한국식품연구원 등 6개 전문기관에서 평가했다. 보성군은 품종 혼입율, 전문패널 식미평가, 서류 및 현장평가 등에서 고른 점수를 받았다.

이번 선정으로 '녹차미인보성쌀'은 11년 연속 10대 고품질 브랜드쌀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보성군은 지난 2006년부터 고품질 쌀 재배단지를 조성했다. 종자선정부터 육묘·본답관리, 수확까지 엄격한 품질 관리와 더불어 농가 기술교육 등을 실시해 엄격하게 지도·관리·생산하고 있다.

평당 주수도 70~75주를 심는 일반 쌀농사와는 달리 60주를 기본으로 심어 쌀의 품질을 높였다. 파종도 대폭 줄여 4㎏으로 제한하는 등 고품질 친환경으로 재배하고 있다.

특히, 쌀 단백질 함량이 6.5% 이하로 일반쌀(6~8%)보다 낮고, 완전미율도 95% 이상이다. 적기수확을 비롯해 최신식 저온 저장·건조·도정으로 연중 햅쌀의 맛을 유지하고 있다.

보성군 관계자는 "지속적인 관리로 전국에서 가장 우수한 농산물을 생산하고 농가의 안정적 소득보장 등에 만전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는 전남매일[jndn.com] 홈페이지(http://www.jndn.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jsnews00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