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마음 254농부장터 수도권서 인기
2017년 05월 26일(금) 00:00


3개군 농특산물 공동 판매…강진 매출 3천만원

강진군이 지난 23~24일 경기도 부천시청에서 열린 ‘한마음 254 농부장터’에서 3,000여만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한마음 254농부장터’는 강진·장흥·영암 3개군 군수가 자치단체 공동발전을 위해 지난 2014년 공동 합의해 올해로 3년째를 맞이하고 있다. 매년 상하반기 2회씩 3개군이 돌아가며 주관을 맡아 수도권 농특산물 직판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이번 장터에서 강진군은 유기농 쌀을 비롯한 잡곡류, 건조연근 등 농산물과 전통된장, 떡 등 73개 품목을, 장흥군은 표고버섯, 함초, 죽염 가공식품 등 80개 품목, 영암군은 무화과 가공식품 등 총 173개 품목을 특별할인가격에 선보였다.
강진군은 2013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강진한정식 전국화사업의 일환으로 올해에도 지역 재료로 만든 강진의 한정식을 시연하고 시식행사를 가져 강진의 맛과 멋을 널리 홍보해 큰 호응을 얻었다.
강진원 강진군수는 “3개 군이 상생발전을 위해 함께 자리해 공동판매망을 구축한 뜻 깊은 자리였다”며 “3개군의 농특산물 마케팅 전략과 노하우를 공유하고 발전시켜 함께 신유통채널 개발과 안정적인 판매망 확보에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는 전남매일[jndn.com] 홈페이지(http://www.jndn.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jsnews008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