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장성, 지능형 CCTV 설치 확대…범죄 예방 강화

전남자치경찰 공모 선정

2024년 05월 20일(월) 17:45
장성군은 전남도자치경찰위원회가 주관한 ‘이상동기 범죄 대응을 위한 범죄예방 인프라 설치사업’ 공모에 2건이 선정돼 사업비 3억원을 확보했다. 장성군청 관제요원이 지능형 선별관제 시스템이 적용된 CCTV 화면을 감시하고 있다. 장성군 제공
장성군은 전남도자치경찰위원회가 주관한 ‘이상동기 범죄 대응을 위한 범죄예방 인프라 설치사업’ 공모에 2건이 선정돼 사업비 3억원을 확보했다고 20일 밝혔다.

장성군은 장성경찰서와 함께 이번에 확보된 치매안심마을, 다중이용장소에 지능형 CCTV를 추가 설치할 계획이다.

지능형 CCTV는 인공지능 기술로 영상을 분석해 △사람·차량 객체 식별과 동선 추적 △인상착의 검색(미아, 치매노인 찾기) △선별관제(화재·폭력 등 이상행동 감지) △차량번호 검색 등을 수행한다.

또 사람이 직접 영상을 보고 이상징후를 포착하는 시간보다 약 45% 가량 빠른 감지가 가능해, 상황 대처 시간을 단축할 수 있다.

현재 장성군에 설치되어 있는 CCTV는 460개소 1,400여대 이며, 올해 상반기 저화질 CCTV 222대를 고화질로 교체할 계획이다.

김한종 군수는 “공모 선정을 통해 주민 안전을 한층 강화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경찰·소방 등 유관기관과의 적극적인 협력과 공조로, 모든 군민이 걱정 없이 살아갈 수 있는 장성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