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시즌 앞둔 KIA 양현종, 4이닝 2실점 '점검 완료'

시범경기 삼성전 3-8패

2024년 03월 18일(월) 20:43
18일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린 2024 신한 SOL 뱅크 KBO리그 삼성라이온즈와의 경기에서 KIA 선발 양현종이 역투하고 있다. /KIA 타이거즈 제공
KIA 타이거즈 양현종이 올시즌을 앞두고 시범경기에서 최종점검을 마쳤다.

양현종은 18일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린 2024 신한 SOL 뱅크 KBO리그 삼성라이온즈와의 경기에서 선발등판, 4이닝 6피안타 2실점 4탈삼진을 기록했다. 이날 양현종은 최고구속 144㎞의 직구(26개)를 바탕으로 체인지업 16개, 슬라이더 11개, 커브 6개 등 59개의 구종을 점검했다.

1회초 삼성 타선을 삼자범퇴로 정리한 양현종은 2회 선두타자 맥키넌에게 1루타를, 오재일에게도 안타를 내주면서 1사 1,3루 상황에 놓였다. 이어 후속타자 이성규에게 볼넷 출루를 허용하면서 만루위기를 맞았지만 아웃카운트 2개를 모두 삼진으로 요리했다.

팀이 0-1로 앞선 3회초는 첫 실점했다. 양현종은 선두타자 김현준에게 안타를 허용했고 도루까지 허용했다.이어 구자욱에게 1타점 적시 2루타를 내주면서 동점을 허용했다. 이어 맥키넌에게 2루타를 내줬지만 수비의 도움을 받으면서 추가실점을 막았다.

4회에는 선두타자 오재일에게 솔로포를 얻어맞았지만 아웃카운트를 삼진 1개를 곁들이며 모두 잡았다.

양현종은 오는 24일 홈에서 열리는 키움 히어로즈와 개막 2차전에 선발등판할 예정이다. 개막전 선발은 윌 크로우다. 이범호 KIA 감독은 “양현종은 로테이션상 개막 두 번째 경기에 나선다. 작년에 키움전에서 좋았기 때문에 일단 (선발 등판을)생각 중이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KIA는 삼성라이온즈와의 시범경기에서 3-8으로 패배했다. 타선에서는 황대인이 2회말 솔로포를 때렸고 8회말 김규성이 2타점 적시1루타로 추격에 나섰지만 팀 패배에 빛이 바랬다.

/조혜원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