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전남대병원 의사과학자 양성 프로그램 개발
2023년 11월 13일(월) 16:52
전남대병원
전남대학교병원이 미래의학을 선도할 의사과학자를 양성하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운영해 성과를 거두고 있다.

13일 전남대병원에 따르면 의사과학자(MD-Ph.D)란 임상 지식과 기초의학, 공학 등의 연구역량을 융합해 바이오헬스 분야의 연구개발, 임상시험 등에서 특수한 시각을 제공할 수 있는 연구자를 말한다.

현재 우리나라가 바이오헬스 강국을 목표로 내세우고 있는 만큼 의사과학자 양성이 필수적인 상황이다.

이에 전남대병원은 미래 의사과학자 양성을 위해 전남대학교 의과대학 학부생과 전남대병원 교수진이 팀을 이뤄 공동연구를 진행하는 ‘학생공동연구지원 학술연구과제’를 신설했다.

해당 과제는 의예과 2학년부터 의학과 3학년 학생들이 교수들과 함께 팀을 이뤄 1년간 공동연구를 진행한다.

과제에 참여한 학생들은 주제 탐색부터 연구수행, 결과 도출, 학술지 논문 게재까지 연구 활동의 전 과정을 직접 경험함으로써 능동적인 연구과제 해결 능력 향상과 진로 탐색에 도움을 받을 예정이다.

연구가 종료된 후 무등제(전남의대) 및 의학연구학술상 시상식(전남대병원)에서 성과발표 등 동료 학생들과 학습 교류의 장을 마련함으로써 미래 의사과학자 양성의 발판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전남대병원은 총 5팀의 연구팀을 선발할 계획이며, 각 연구팀에게 2,000만원의 연구비 등 총 1억원을 지원한다.

전남대학교 안영근 병원장은 “우리나라의 의학 발전과 바이오산업을 이끄는 리더를 배출하기 위해서는 지속적인 연구 환경을 제공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학부생부터 전공의, 임상교수까지 단계적인 연구 지원을 제공함으로써 연구자들의 연구 의욕을 고취시키는 동시에 전남대병원의 연구역량을 증진시켜 궁극적으로는 보건의료 인재 배출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