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완도 ‘산불 없는 우수 녹색마을’ 선정

노화읍 내리·어룡리·방축리

2023년 09월 14일(목) 10:05
완도군은 최근 소각 산불없는 녹색마을로 선정된 노화읍 내리 마을에 현판을 전달했다. /완도군 제공
완도군 노화읍 내리, 어룡리, 방축리 등 3개 마을이 ‘2023년도 소각 산불 없는 녹색마을 만들기’ 캠페인 우수 마을로 선정됐다.

14일 완도군에 따르면 3개 마을은 불법 소각 근절을 위한 마을 단위 노력도 평가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소각 산불 없는 우수 녹색마을’로 선정됐으며 최근 현판 전달식을 가졌다.

‘소각 산불 없는 녹색마을 만들기’ 캠페인은 산불 발생의 주요 원인인 논·밭두렁 태우기, 농산 부산물·폐기물 등 무단 소각 행위를 근절하기 위해 산림청에서 지난 2014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시책이다.

매년 전국 2만 3,000여 마을이 ‘소각 산불 없는 녹색마을’ 서약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으며, 산불 조심 기간 종료 후 소각 산불 건수, 산불 예방 활동 등 실적에 따라 우수 마을을 선정하고 있다.

완도군도 올해 242개 마을이 봄철 산불 조심 기간에 마을별 산림 인접지에서 무단 소각을 하지 않겠다는 서약서를 제출했었다.

박은재 산림휴양과장은 “참여 마을 주민 모두가 소각 예방에 적극 동참해 봄철에 산불 발생이 최소화되는 성과로 이어졌다”며 “앞으로도 산불 예방에 대한 주민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