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완도 신지 명사십리 모래조각 작품 ‘눈길’

해양치유 상징…10월 9일까지 전시

2023년 08월 17일(목) 14:04
완도 신지 명사십리 해수욕장에 만들어진 모래조각 작품. /완도군 제공
완도 신지 명사십리 해수욕장의 모래조각 작품이 관광객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17일 완도군에 따르면 모래조각 작품은 명사십리의 푸른 바다와 어우러진 인어공주의 성, 해양치유를 상징하는 천사와 돌고래, 완도군의 소통 캐릭터 ‘방글이’를 배경으로 완성됐다.

작품은 국내 최고 모래조각 작가인 최지훈, 홍성렬 작가와 중국 장저우 작가가 5일 걸쳐 만들었으며, 모래 등 자연 친화적 소재와 작가들의 뛰어난 기교로 만들어져 비바람에도 끄떡없이 원래의 모습을 유지한다는 것이 특징이다.

작품은 해수욕장 이용객들의 감탄을 자아내며 인생 사진을 남길 수 있는 포토존 역할을 하고 있다.

작품은 오는 10월 9일까지 전시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해수욕장을 찾는 주민과 관광객들이 물놀이만 하는 것이 아니라 모래조각 작품 감상과 사진 촬영 등 추억거리를 하나 더 안고 가시길 바란다”면서 “해마다 새로운 볼거리, 체험 거리를 제공해 관광객들이 더 많이 찾는 해수욕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