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결제 권한 행사 공무원 ‘불송치’

경찰, 사전 승낙·사무처리 인정

2023년 06월 08일(목) 18:46
광주FC 대표이사를 대신해 결재 권한을 행사한 혐의로 고발당한 광주시 파견공무원이 ‘죄가 없다’는 판단을 받았다.

광주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는 8일 사전자기록등위작 등 혐의로 고발돼 불구속 입건된 광주시 공무원 A씨를 ‘불송치’ 결정했다고 밝혔다.

광주FC에 파견돼 근무 중이던 A씨는 올해 2월 8일 광주FC 구단 사무실에서 대표이사의 아이디와 비밀번호로 행정관리시스템에 접속해 대표이사 권한의 결재 2건을 행사한 혐의로 고발당했다.

경찰은 A씨가 대표이사의 권한을 대리 결재한 것은 사실이나, 대표이사에게 사전 승낙을 받았고, 결재 문서 내용도 이사회에서 이미 의결될 사안으로 사무처리를 그르치게 할 목적이 없다고 봤다.

이에 앞서 광주FC 사무처장에게 사퇴를 종용했다는 의혹으로 광주시 공무원 2명이 또 다른 고발을 당했지만, 이 사건에 대해서도 경찰은 ‘무혐의’ 취지로 불송치했다.

/최환준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