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영산강유역환경청, 하천공사 관계자 간담회 개최

영산강·섬진강 수계
국가하천 현장 ‘소통’

2023년 03월 14일(화) 14:58
영산강유역환경청(청장 정선화)은 14일 곡성에 있는 공사 현장사무실에서 영산강․섬진강 수계 국가하천 공사현장 관계자를 대상으로 간담회를 개최했다.

시공사 및 건설사업관리단, 공사관리관 등 5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재정집행 현황, 현장 안전 및 품질관리 강화, 현장 애로사항 청취 순으로 간담회를 진행했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선금 및 기성 독려, 해빙기 대비 건설공사 현장 스마트 안전장비 및 위험공정 작업허가제 등 안전관리 체계, 건설사고 단계별 조치사항, 주요 건설 안전사고 사례를 공유했다.

또한 품질관리 계획 수립절차 및 품질관리 미흡 사례 전파, 건설현장 임금 체불 등을 방지하기 위한 임금직접지급제와 전자카드제 연계 확산 지침 개정 등에 대해 교육했다.

영산강유역환경청은 중대재해 처벌법 제정 이후 산업재해 등 안전사고 방지를 위한 공사관계자 교육, 안전점검을 지속적으로 시행해 단 한건의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현장을 관리할 계획이다.

정선화 영산강유역환경청장은 공사 관계자들에게 “중대재해를 대비해 하천현장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해 달라”고 당부하며 “치수와 친수가 균형 잡힌 친환경 하천사업을 실시해 안전하고 깨끗한 하천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라”고 말했다./우성진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