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대학생 교육봉사단 H-점프스쿨' 10기 발대식

현대차그룹, 청소년 교육 사각지대 해소
450명 선발…역대 최대 규모
"선순환 재능 나눔 성장 지원"

2023년 03월 02일(목) 14:44
최근 서울 서초구 양재 엘타워에서 개최된 ‘대학생 교육봉사단 H-점프스쿨’ 10기 발대식 현장에서 10기 대학생 멘토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현대차그룹 제공
현대차그룹이 청소년 교육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사회공헌 프로그램 ‘대학생 교육봉사단 H-점프스쿨’ 10기 발대식을 진행했다.

최근 서울 서초구에 위치한 양재 엘타워에서 개최된 발대식에는 한용빈 현대차그룹 부사장, 이의헌 사단법인 점프 대표 등 관계자와 임직원 멘토, 10기 대학생 멘토 250여명이 참여했다. 지방에 거주 중인 대학생 멘토 200여명 또한 온라인을 통해 함께했다.

이날 발대식 후에는 임직원 멘토의 토크 콘서트와 소그룹 멘토링을 비롯해 김경일 아주대학교 심리학 교수의 특강 시간도 진행돼 참여 대학생들이 다양한 의견을 나누며 향후 활동에 대한 기대감을 높일 수 있도록 했다.

‘대학생 교육봉사단 H-점프스쿨’은 대학생 멘토를 선발해 교육 사각지대에 있는 청소년들에게 교육을 지원하고, 선발된 대학생 멘토에게는 현대차그룹 임직원 및 사회인의 멘토링과 장학금을 제공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현대차그룹은 지난 2013년부터 꾸준히 교육봉사단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교육 나눔의 선순환 구조를 형성해 전인적 인재 양성과 교육 격차 해소에 기여해왔다.

역대 최대 규모로 운영되는 이번 ‘대학생 교육봉사단 H-점프스쿨’ 10기는 총 450명으로, 3월부터 약 10개월간 청소년 1,800여 명을 대상으로 지역아동센터 및 교육복지 기관 등에서 전 과목에 걸친 개인별 맞춤 교육과 진로 멘토링을 제공할 예정이다.

‘대학생 교육봉사단 H-점프스쿨’ 10기 대학생 450명에게는 ▲장학금 300만원 ▲현대차그룹 임직원 및 다양한 분야의 사회인 멘토링 등 혜택이 제공되며, 우수 활동자에게는 해외 탐방 기회도 주어진다.

한편, 현대차그룹의 ‘대학생 교육봉사단 H-점프스쿨’은 올해까지 대학생 멘토 1,932명을 선발하고 6,604명의 청소년에게 교육 봉사를 진행해왔다. 10년간 함께한 대학생 멘토 중 다수 또한 다양한 분야에 취업해 임직원·사회인 멘토로 돌아와 후배 대학생들을 위해 다양한 경험과 역량을 나누고 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현대차그룹의 ‘대학생 교육봉사단 H-점프스쿨’은 선순환 재능 나눔을 통해 참가 청소년과 대학생 모두의 성장을 지원하고 있다”며 “현대차그룹은 누구나 차별 없이 배움의 기회를 누리고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오지현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