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광주은행-동구청 '소상공인 특례보증' 업무협약

업체당 최대 3천만원 지원

2023년 02월 22일(수) 18:34
광주은행은 지난 21일 광주시 동구청에서 동구 및 광주신용보증재단과 ‘소상공인 특례보증 업무협약’을 맺었다. 사진은 왼쪽부터 임택 광주시 동구청장, 박성우 광주은행 부행장./광주은행 제공
광주은행은 지난 21일 광주시 동구청에서 임택 동구청장과 박성우 부행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지원하고자 광주시 동구 및 광주신용보증재단과 ‘소상공인 특례보증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광주은행은 물가인상과 인건비 상승 등에 따른 경기침체로 경영위기를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들을 지원하기 위해 5,000만원을 별도 출연했으며, 총 12억원의 ‘동구 소상공인 특례보증대출’을 지원하기로 했다.

동구 소상공인 특례보증대출은 광주 동구 소재에서 사업을 영위 중인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업체당 최대 3,000만원까지 지원하며 대출기간은 최대 5년이다.

또한 대출 취급 후 1년간 광주 동구에서 5.0% 이자차액을 보전해주고, 광주은행은 최대 1.0%p(포인트)까지 대출금리를 특별감면해준다.

광주은행 박성우 부행장은 “경기침체로 경영난을 겪고 있는 지역 내 소상공인들에게 힘이 되고, 이로 인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 대표은행으로서 지역민을 위한 다양한 금융지원책을 마련해 지역과 상생발전을 이뤄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은행은 지난 2019년부터 광주 동구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사업에 총 2억3,000만원을 특별출연해 총 69억원을 지원했다.

/오지현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