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강압적 문화 변하면 회식 참여”

오비맥주 ‘한맥’, 2050 직장인 설문

2022년 11월 13일(일) 22:24
최근 ‘강압적인 회식을 반대합니다’라는 이색 광고로 이목을 끈 오비맥주의 한맥이 ‘부드러운 회식’ 캠페인의 일환으로 회식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한맥이 온라인 설문조사 기업 오픈서베이에 의뢰해 전국 2050 직장인 1,0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회식 관련 직장인 인식조사’ 결과에 따르면 직장인 10명 중 8명은 수직적이고 강압적인 회식 문화가 없다면 회식에 참여할 의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직장인들은 수평적이고 자유로운 분위기의 ‘부드러운 회식’을 위해 꼭 필요한 조건으로 ‘참여를 강요하지 않는 것(61.4%)’을 1순위로 꼽았다. 가장 바람직한 회식 문화로는 ‘메뉴, 귀가시간, 잔 채우기 등 개인의 의사를 존중하는 민주주의형 회식(47.9%)’을, 가장 싫어하는 회식은 ‘불편한 사람과 함께하는 회식(50.7%)’을 선택했다.

부드러운 회식에 가장 어울리는 주종은 ‘맥주(64.8%)’가 1위를 차지했다. 특히, 기존의 수직적이고 강압적인 ‘회식 문화가 변한다면 회식에 참여할 의향이 있다’고 답한 직장인이 83.4%에 달한 점도 눈에 띄었다.

한맥은 이번 설문 조사 결과를 토대로 누구나 편안하게 즐길 수 있는 ‘부드러운 회식’ 문화를 더욱 적극적으로 전파할 계획이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