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금호타이어 곡성공장서 팔 절단 사고…“안전관리 소홀”
2022년 09월 30일(금) 14:18
금호타이어 전남 곡성공장 근로자가 작업 과정에서 팔이 절단되는 사고를 당했다.

30일 전남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 21분께 전남 곡성군 입면 금호타이어 공장에서 작업 중이던 근로자 A(60) 씨의 팔이 기계로 빨려 들어가 절단됐다.

A씨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전국금속노조 금호타이어 곡성지회는 이 사고가 안전관리 소홀로 발생한 것으로 보고 재발 방지 대책 등을 요구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