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장성무궁화공원, 전국 최고명소로 ‘우뚝’

산림청 공모전서 ‘최우수’ 수상

2022년 09월 26일(월) 17:36
장성무궁화공원 일부 모습. /장성군 제공
장성군이 전국 최고 수준의 무궁화 명소로 인정받았다.

26일 장성군에 따르면 산림청 주관 제9회 나라꽃 무궁화 명소 공모전에서 장성무궁화공원이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이번 공모전은 전국의 지방자치단체‧기관에서 조성한 공원, 가로수길을 대상으로 1차 심사를 거친 무궁화 명소 21곳에 대해 ▲생육환경 ▲규모 ▲접근성 ▲사후관리 ▲명소 가능성 등을 종합 평가했다.

장성무궁화공원은 꽃의 생육 및 관리상태가 뛰어나 무궁화 본연의 아름다움을 잘 간직하고 있다는 점을 높이 평가받아 최우수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공원은 지난해 10월, 장성공원 잔디광장에 장성군과 두산그룹이 함께 조성했다. 9500㎡ 부지에 무궁화 46개 품종 1만 1,000여 그루가 있다. 100종 규모의 품종원도 별도로 마련돼 거의 모든 종의 무궁화를 만날 수 있다.

KTX 경유역인 장성역이 있는 장성읍시가지에 위치해 접근성도 뛰어나다.

올해 초에는 산림청 무궁화동산 공모사업 선정으로 총 1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공원 진입로, 도로변 등에 무궁화를 추가로 심어 풍성함을 더했다.

장성군 관계자는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무궁화 명소로 공인받은 만큼, 더욱 세심하게 관리해 가겠다”면서 “추후 장성무궁화공원과 읍시가지를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전망대를 설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장성=전일용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