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여수, ‘착한 가격업소’ 확대

84개소에서 110개소로

2022년 07월 05일(화) 17:07
여수시가 최근 큰 상승폭을 보이는 지역물가의 안정적인 관리를 위해 ‘착한 가격업소’ 지정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5일 밝혔다.

광양시는 현재 운영 중인 ‘착한 가격업소’ 84개소를 110개소까지 늘리고 다양한 인센티브를 지원해 경쟁력을 강화할 예정이다.

착한 가격업소는 가격, 위생·청결, 품질서비스, 공공성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선정된다.

착한 가격업소에는 ▲설비, 기자재, 소모품 등 물품 ▲씽씽여수 먹깨비 가맹점 등록 시 착한 가격업소 아이콘 표시 ▲입식테이블 지원 사업 가점 및 우선권 부여 ▲여수맛, 여수야 어플 홍보 등이 지원된다.

또한 민간 차원에서도 지원이 이뤄져 여수제일신협은 지난달 29일부터 고무장갑과 지퍼백, 주방세제 등 업소 운영에 필요한 물품을 담은 ‘어부바’ 박스를 착한 가격업소에 전달하고 있다.

한편, 여수시는 최근 소비자물가지수 상승폭이 5%를 넘어섬에 따라 지역 물가안정을 위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설 계획이다.

민관 합동 물가안정 간담회, 소비자 단체와 함께하는 물가안정 캠페인을 실시하고 착한 가격업소 확대를 비롯해 건전한 소비와 판매를 장려하기 위한 지원에 나선다.

이와 함께 물가모니터요원 10명을 선발해 지역물가 상승 추이를 면밀히 점검할 예정이다.

여수시 관계자는 “지역물가 안정을 위해 착한가격업소를 확대하고 지원과 홍보를 강화하겠다”며 “시민 모두가 참여하는 자발적인 물가안정 분위기를 조성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여수=곽재영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