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대우건설, 하반기 신입사원 입사식

건축·토목·안전·사무 등 전 분야 70명 선발
올해 상·하반기 총 178명…업계 최대 규모

2022년 07월 03일(일) 12:14
대우건설이 최근 2022년 하반기 신입사원 입사식을 가졌다. /대우건설 제공
대우건설(대표이사 백정완)이 최근 서울시 중구 을지로 본사 3층에 위치한 푸르지오아트홀에서 ‘2022년 하반기 신입사원 입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임직원, 신입사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입사식에는 CEO 환영사와 함께 신입사원들이 사령장과 배지를 수여받는 행사를 가졌다. 대우건설은 이번 채용에서 건축, 토목, 기계, 전기, 안전, 사무 등 전 분야에 걸쳐 총 70명의 신입사원을 채용했다.

대우건설 인사담당자는 “2013년 이후 9년 만에 상·하반기 동시 채용을 실시했으며, 신규 채용규모 확대로 실무능력과 전문성을 갖춘 인재를 양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올해 초 임직원 처우개선을 위해 평균 10% 수준의 임금 인상을 실시하는 등 직원 복지 확대를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 중”이라고 밝혔다.

한편 대우건설은 최근 3년 동안 업계 최대 규모인 평균 100명 이상의 신입사원을 선발했으며, 올해도 상·하반기 각각 108명, 70명 등 총 178명을 공개 채용했다. 신입사원들은 3주간의 입문교육과정을 통해 회사의 비전 및 중장기전략과 실무교육을 받고, 현업 부서에 배치될 예정이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