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전남농협, 범국민·범농협 쌀 소비확대 운동 앞장

전 임직원 쌀 100만포 팔기 운동 행사 개최

2022년 06월 30일(목) 16:44
농협전남지역본부가 최근 무안군 남악리 농협하나로마트 남악점 광장에서 전남농협 임직원 쌀 100만포 팔기 운동 발대식 행사를 가졌다./농협전남지역본부 제공
농협전남지역본부는 최근 무안군 남악리 농협하나로마트 남악점 광장에서 관내 농협 임직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전남농협 임직원 쌀 100만포 팔기 운동’ 발대식 행사를 개최했다.

전남농협은 최근 쌀 소비 감소, 공급 과잉에 따른 쌀값 하락 등으로 어려운 상황에 직면해 있다. 이에 전남농협은 농협 임직원 주도의 쌀 소비촉진 운동이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도록 중앙회, NH농협은행, 계열사, 지역농협 등 각 사무소별 여건에 맞게 소비확대에 앞장설 계획이다.

전남쌀 판매 확대를 통한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전 임직원이 1인당 쌀 100포 이상을 팔아주는 것이 목표다. 임직원의 쌀 판매 붐 조성을 위해 판매 우수 직원 및 사무소에는 시상을 실시하며, 쌀값 안정을 위해 8월말까지 추진한다.

또한, 농협 RPC와 은행, 농·축협 고객 사은품을 제작해 영업점 내 판매 창구에서 고객 선물로 전남쌀이 우선 공급될 수 있도록 추진하고 있다. 이와 함께 RPC와 공동으로 수도권 유통센터 등을 대상으로 릴레이 쌀 판매 마케팅을 전개, 전남쌀 수도권 소비지시장을 개척할 수 있는 활동도 지속할 예정이다.

박서홍 본부장은 “전남쌀이 소비자들에게 많이 사랑받을 수 있도록 전남농협 전 임직원이 쌀 판매운동에 역량을 총결집하겠다”고 말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