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화순, 신소득 원예특화단지 조성사업 공모 선정

2023년까지 총사업비 54억 투입
바나나 재배 시설하우스 3.6ha 조성

2022년 05월 18일(수) 18:05
화순군이 전남도 주관 ‘2022년 신소득 원예특화단지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돼 춘양면 일대에 바나나 특화단지를 조성한다. 사진은 능주면 남정리 일대 시설하우스 전경./화순군 제공
화순군이 최근 전남도 주관 ‘2022년 신소득 원예특화단지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전남도는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신소득 작물 육성, 생산기반 조성을 위해 원예특화단지 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화순군은 아열대 작물인 바나나 재배 시설하우스 조성 사업을 공모에 응모, 선정됐다.

이에 따라 군은 올해부터 2023까지 2년간 총사업비 54억원을 들여 3.6ha 규모의 바나나 원예특화단지를 조성한다. 바나나 재배 시설하우스 등 원예특화단지는 춘양면 일대에 조성된다.

군은 기후변화 대응 작목 전환, 원예작물 수급불안 해소, 고소득 특화작물 육성을 위해 바나나 원예특화단지를 2025년 4.5ha, 2027년 6ha까지 점진적으로 확대 조성할 계획이다.

향후 공동출하, 가공, 저장, 유통 등 바나나 산업화를 추진해 시장 경쟁력을 확보할 방침이다.

화순군 관계자는 “기후변화로 인한 아열대 작물 재배면적이 증가하고 있어 우리 군도 전략적 대응이 필요한 시점”이라며 “농가의 새로운 소득원이 될 아열대 작물을 적극적으로 육성하겠다”고 밝혔다./화순=이종백 기자
#2022051801000617800019221#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