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김영록,“5·18 정신 헌법 전문 수록 절실”
2022년 05월 17일(화) 19:42
[전남매일=정근산 기자]김영록 더불어민주당 전남지사 후보는 17일 “이 땅의 자유와 정의, 그리고 민주주의를 위해 희생하신 5·18 민주 영령을 추모하고, 그 때의 아픈 상처로 지금까지 고통을 겪고 계시는 유공자와 유가족 여러분께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5·18민주화운동의 완전한 진상규명과 함께 5·18정신이 하루빨리 헌법에 전문 수록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그는 “5·18민주화운동은 시대의 혼란 속에서 우리나라 현대사의 물꼬를 민주화의 방향으로 돌린 큰 전환점이었다”면서 “하지만 42년이 지난 현재까지 진상규명은 제대로 이뤄지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김 후보는 이어 “보다 성숙한 민주주의 발전을 위해 5·18민주화운동의 완전한 진상규명과 함께 5·18정신의 헌법 전문 수록이 절실하다”며 “윤석열 대통령의 기념식 참석을 계기로 공약으로 제시한 5·18정신의 헌법 전문 수록 약속을 반드시 지켜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그는 “전남 5·18의 역사적 의미를 재조명하고 미래세대와 연계한 교육 프로그램, 문화로 승화해 도민들과 함께 할 수 있는 기반을 다각화하겠다”고 덧붙였다.
/정근산 기자         정근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