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광산구 음식문화개선 국무총리 표창 수상

덜어먹기 식문화·음식점 위생등급제 확산성과

2022년 05월 15일(일) 19:20
광산구가 지난 13일 서울 aT센터에서 열린 제21회 식품안전의 날 기념식에서 음식문화 개선 성과를 인정받아 국무총리 기관 표창을 받았다./광산구 제공
광주 광산구가 지난 13일 식품의약품안전처의 ‘2022년 음식문화개선사업’ 평가에서 기초지방자치단체 최고상인 국무총리 기관 표창을 수상했다.

광산구는 이날 제21회 식품안전의 날을 맞아 서울 aT센터에서 열린 기념식에 참석해 음식문화개선 정부 포상을 받았다.

식품의약안전처는 매년 ▲덜어먹기 식문화 정착 ▲음식점 위생등급제 확산 ▲음식점 위생등급제 홍보 ▲안전한 외식환경 조성 ▲자발적 참여유도 등 5가지 항목을 평가해 포상하고 있다.

전국 226개 기초지자체 중 음식점 위생등급제 확산 및 활성화 등 음식문화 수준 향상 등 우수한 성과를 낸 2곳에만 국무총리 표창을 준다.

광산구는 덜어먹기 실천을 위한 식기구 지원 등 적극적으로 안전한 식문화 정착에 앞장서는 한편, 광주시 자치구 중 가장 많은 위생등급업소를 지정한 성과로 경기도 수원시와 함께 국무총리 표창 기관으로 선정됐다.

광산구 관계자는 “이번 수상은 안전하고 건강한 외식환경 조성에 적극 동참해준 위생업소 영업주들의 적극적인 협조로 이뤄낸 성과”라며 “시민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음식 문화와 환경을 만드는 데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윤영봉 기자
#2022051501000464700014371#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