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현직 교사가 전하는 희망 메시지

산정중 조민지 교사 에세이 출간
‘괜찮아, 선생님도 공황장애야’

2022년 04월 26일(화) 17:45
384
[전남매일=이나라 기자] 산정중학교 체육교사 조민지씨가 공황장애의 어려움을 극복하며 겪은 이야기를 담은 에세이 ‘괜찮아, 선생님도 공황장애야’를 출간해 화제가 되고 있다.

산정중은 학생 집단 및 개인을 대상으로 교사와 학생 간 소통을 활발히 하기 위한 다양한 상담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조민지씨는 학생 상담 주간에 심리적인 고통을 호소하는 학생들이 많다는 사실을 알게 돼 용기를 내기로 했다. 교사와 학생의 깊은 유대 관계 속에 서로 간의 경험을 나누는 일이 학생들에게 더 큰 용기를 줄 수 있다는 믿음에 책 출간을 결심했다.

저자는 “학생들이 마음의 병으로 괴로워하는 모습을 지켜보면서 아이들에게 나도 그렇다는 이야기를 전하고 싶었다”며 “마냥 행복한 삶을 살고 있다 생각되는 선생님도 너희와 같다고 말하며 학생들에게 희망적인 메시지를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처음에는 제가 공황장애라는 사실을 누군가가 알게 되는 것이 싫었어요. 특히 제가 가르치는 아이들은 더더욱. 그런데 어느 날 공황장애로 어려움을 겪는 아이와 상담 중에 뒤통수를 한 대 맞은 느낌이 들더라고요. 나도 그렇다고 내 경험을 나누는 일이 아이들에게 위로와 용기로 전해질 수 있구나 하는 생각이 경험을 통해 마음속에 자리 잡았어요. 그래서 일기처럼 끄적이던 글을 정리해서 책으로 출간하게 됐습니다.”

산정중 사서교사 김헌경씨는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심리적으로 지치고 우울한 정서를 가진 아이들에게 이 책이 희망을 줄 것이라고 믿는다”며 “본교를 비롯한 여러 학교 현장에서 아이들에게 작은 선물 같은 책이 됐으면 좋겠다”고 추천했다. 부크크. 1만7,000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