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강진, 까치내재터널 개설공사 본격 추진

총 607억 투입…시험발파 후 3월 굴착

2022년 01월 19일(수) 17:30
강진군은 까치내재터널 본격적인 시작을 위해 최근 시험 발파식을 가졌다./강진군 제공
강진군 까치내재터널 개설공사가 최근 시험 발파를 시작으로 본격 추진된다.

19일 강진군에 따르면 까치내재 터널개설공사는 군동면 파산리~작천면 삼당리(터널 0.94km, 진입도로 2.36km) 규모이다.

총 607억 원이 소요되며 100% 도비 부담으로 군은 지난해까지 62억 원을 확보하고 올해 180억 원을 추가 확보해 터널 500m를 굴착 할 계획이다.

시험 발파는 본 발파 전 소음 및 진동을 측정해 인접 건물의 영향 여부를 판단하는 과정이다. 이번 시험 발파 사전영향 검토 결과 소음은 허용기준치의 80%이내, 진동은 30%이내로 산정됐다. 결과 확인 후 본 발파 공법을 최종 선정하고 다가오는 3월 본격적인 터널 굴착이 추진 된다.

군은 까치내재 터널이 준공되면 이번 달 개통한 강진향교~문화가든 도시계획도로와 올해 준공 예정인 그린빌라~동성회전교차로 4차로 확장 공사와 연계해 작천면, 병영면, 옴천면 주민의 교통 편의가 확대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위길복 건설과장은 “주민들의 30년 숙원사업이었던 까치내재 터널 굴착 공사가 본격적으로 시작된 만큼 전남도와 긴밀히 협조해 주민들의 불편함 없이 사업이 조기에 완공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진=한태선 기자
#2022011901000673800021321#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