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광주은행, ‘희망이 꽃피는 공부방’ 67호점 선정
2021년 12월 30일(목) 18:31
광주은행은 북구 오치동에 위치한 ‘오정지역아동센터’에서 ‘희망이 꽃피는 공부방’ 67호점 선정식을 가졌다. 사진 왼쪽부터 김은영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광주지역본부장, 오영인 오정지역아동센터장, 이우경 광주은행 부행장./광주은행 제공
[전남매일=황애란 기자]광주은행은 북구 오치동에 위치한 오정지역아동센터에서 ‘희망이 꽃피는 공부방’ 67호점 선정식을 가졌다고 30일 밝혔다.

‘희망이 꽃피는 공부방’으로 선정된 오정지역아동센터는 지역 아동들이 건강한 사회일원으로 성장하도록 돕는 아동복지시설로 29명의 아동들이 방과 후 돌봄 서비스와 학습지도를 받고 있다.

광주은행 지역사랑봉사단 직원들은 센터의 노후된 겨울철 난방시설과 학습환경 개선을 위해 히터를 설치하고, 책상과 의자를 교체했으며, 무더운 여름철을 대비해 에어컨을 교체하는 등 쾌적한 학습환경을 만들어줬다. 또 준비해간 간식을 아동들과 함께 먹으며, 꿈을 키워 나가도록 격려했다.

광주은행은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당기순이익의 10% 이상을 지역사회에 환원하며 나눔 봉사의 아름다운 기업문화를 확산시켜 나가고 있다.

광주은행 이우경 부행장은 “앞으로도 우리지역 아동들이 건강하게 꿈을 키울 수 있도록 지역 아동센터의 원활한 운영을 적극 지원하겠다”며 “앞으로도 지역민에게 받은 사랑을 지역사회에 환원하기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황애란 기자
#2021123001001146700036481#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