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화순전남대병원, ‘암 치료 잘하는 세계 최고 병원’ 선정
2021년 10월 18일(월) 19:37
화순전남대학교병원이 미국 시사주간지 뉴스위크가 선정한 ‘암 치료 잘하는 세계 최고 병원’으로 꼽혔다.

18일 화순전남대학교병원은 “미국 시사주간지 뉴스위크에서 최근 ‘2022 임상 분야별 세계 최고 병원(World’s Best Hospitals)’평가를 통해 화순전남대병원은 암 치료(Oncology) 잘하는 기관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특히 화순 전남대병원의 해당매체의 평가 순위는 전 세계 250개 병원 중 142위를 기록했다.

‘세계 최고 병원’으로 선정된 국내 13개 병원 중 비수도권으로는 유일하며, 국립대병원에서는 서울대병원과 두 곳 뿐이다.

화순전남대병원은 수도권 대형병원보다 암환자 5년 생존율이 높고, 병상당 암 수술건수 전국 1위, 6대암 치료 최고등급 등 ‘암 치료를 잘하는 병원’으로 평가받고 있다.

신명근 병원장(사진)은 “화순전남대병원이 2년 연속 뉴스위크의 ‘월드 베스트 암 병원’으로 선정되는 등 글로벌 의료역량을 인정받았다”며 “차세대 정밀의료, 면역세포치료, AI·빅데이터 활용한 혁신의료서비스 등 암 정복을 위한 연구와 교육, 치료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뉴스위크는 이번 평가를 위해 지난 6월부터 8월까지 글로벌 시장조사기관인 스타티스타(Statista)와 함께 전 세계 20개국 4만 명의 평가단을 꾸려 리스트를 작성했다.

/이나라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