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완도, 벌초 대행 서비스 완료

1,320기 접수…지난해 대비 66% 증가

2021년 09월 16일(목) 15:50
완도군 산림조합은 작업단 20여 명을 3개 조로 편성해 주말에도 벌초 작업을 하는 등 신속하게 벌초 대행 서비스를 마무리 했다./완도군 제공
완도군은 추석 명절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다 함께 멈춤 운동’의 일환으로 작년에 이어 올해도 벌초 대행 서비스를 추진했다고 16일 밝혔다.

특히 올해는 지난해 대비 66% 증가한 1,320기가 접수됐다.

지난해보다 신청량이 많았지만 체계적으로 추진해 계획보다 5일을 앞당겨 지난 13일 벌초를 완료했다.

벌초 대행 서비스는 완도군과 완도군 산림조합이 협약을 체결해 고향에 묘지를 관리할 수 있는 연고자가 없거나, 대행 서비스를 통해 고향 방문을 자제하려는 출향인을 대상으로 진행했다.

이에 완도군 산림조합은 작업단 20여 명을 3개 조로 편성해 주말에도 작업을 하는 등 신속하게 벌초를 실시했다.

도서지역으로 형성된 완도군의 지리적 특성상 청산면과 보길면 및 부속 섬 등 원거리부터 순차적으로 벌초를 완료했다.

벌초가 끝난 후에는 깔끔하게 정돈된 묘지와 헌화, 헌주 등의 사진을 신청인에게 문자로 전송해 큰 호응을 얻었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지난해보다 벌초 대행 서비스를 많이 신청했다는 것은 ‘다 함께 멈춤 운동’에 동참하는 분들이 그만큼 늘었다는 뜻이다”면서 “완도군 확진자 발생 사례를 보면 타 지역 방문을 통해 외지인과의 접촉으로 인한 감염이 대부분이므로 추석 명절에 가족을 만나지 못해 아쉽겠지만 모두의 안전을 위해 귀성·역귀성 자제와 방역 수칙 준수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말했다. /완도=최규욱 기자
#2021091601000555800016581#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