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한전, 농어촌 복지시설에 공기청정기 지원

0억 상당 920여대…에너지복지 증진

2021년 09월 13일(월) 18:03
한전은 최근 공기청정기가 최초로 보급되는 강원 정선군 노인요양원을 방문해 복지시설 어르신 생활에 도움을 주기 위한 생필품을 함께 전달했다. 이현빈 한전 경영지원 부사장과 노인요양원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한전제공
[전남매일=서미애 기자] 한전은 전력설비 인근 농어촌지역 복지시설에 고효율 공기청정기를 지원한다.

한전은 전국 농어촌 복지시설 약 540개소를 대상으로 10억원 상당 고효율 공기청정기 약 920대를 지원할 예정이라고 12일 밝혔다.

이번 지원은 복지시설에서 공동으로 생활하는 농어촌지역 주민들이 미세먼지로 인한 걱정과 불편함을 덜고 건강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것으로, 한전에서 출연한 농어촌상생협력기금을 활용했다.

한전은 미세먼지에 취약하고 상대적으로 정부 지원이 부족한 노인·장애인들이 생활하는 복지시설을 우선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전국 농어촌 읍·면 지역 중 ‘석탄화력 발전소 밀집지역’과 ‘동해안-신가평 송전선로 건설지역’ 내의 복지시설을 중심으로 이용 인원, 해당 지역 지자체 추천 등을 종합 고려해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구체적으로는 시설 당 25평형 이상 초미세먼지를 제거하는 고효율(1등급) 공기청정기 2대와 향후 유지·보수까지 지원한다. 오는 12월 고농도 미세먼지 계절관리제가 시행되기 전에 보급한다.

한전은 최근 공기청정기가 최초로 보급되는 강원 정선군 노인요양원을 방문해 복지시설 어르신 생활에 도움을 주기 위한 생필품을 함께 전달했다.

이현빈 한전 경영지원부사장은 “전국 모든 취약계층 분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지내도록 지속적으로 힘을 보탤 것”이라면서 “이번 공기청정기 보급사업도 전국 농어촌지역 복지증진을 위한 사업으로 한전의 이와 같은 노력에 대해 많은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2021091201000384800011061#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