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소상공인 경영난 해소 도움됐으면"

대유위니아그룹 사회공헌 활동
소상공인진흥공단에 지정 기탁

2021년 09월 13일(월) 17:47
대유위니아그룹은 최근 서울 마포구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마포교육장에서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에 기부금 1억 2,140만원을 지정 기탁했다. /대유위니아그룹 제공
[전남매일=서미애 기자] 대유위니아그룹은 ‘힘내세요! 소상공인’ 상생 나눔 기부를 진행했다고 13일 밝혔다.

대유위니아그룹은 최근 서울시 마포구에 위치한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마포교육장에서 김상국 대유몽베르컨트리클럽 대표와 허영회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부이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기부금 1억2,140만원을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에 지정 기탁했다.

이번 상생 나눔 기부금은 ‘대유위니아 MBN 여자오픈’ 대회 주최사인 대유위니아그룹이 사회공헌 기금 마련을 위해 기탁한 1억원과 위니아 프렌치존과 희망의 버디홀로 구성된 선수 참여 사회공헌 이벤트 적립금으로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체육시설 소상공인들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김상국 대유몽베르컨트리클럽 대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체육시설 인원 제한 및 운영 중단 등으로 업계 종사자들의 피해가 매우 큰 상황이다”며 “이번 골프대회를 통해 마련된 사회공헌 이벤트 적립금이 소상공인 분들의 경영난 해소에 작게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유위니아그룹은 이번 이벤트 외에 코로나19 대응 방역 마스크 기증과 유기동물 사랑 나눔 후원, 학교 밖 청소년 위한 장학금 지원 사업 등을 진행했다. 하반기에도 김치 후원행사와 희망 나눔 캠페인 참여 등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갈 예정이다.

/서미애 기자
#2021091301000429700012421#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