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KIA 장현식·박찬호 키스코 ‘이달의 감독상’
2021년 06월 15일(화) 18:39
KIA 타이거즈 내야수 박찬호가 구단 후원업체인 Kysco(키스코)가 시상하는 5월 ‘이달의 감독상’에 선정돼 15일 시상식을 가졌다. /KIA 타이거즈 제공
[전남매일=최진화 기자] KIA 타이거즈 투수 장현식과 내야수 박찬호가 구단 후원업체인 Kysco(키스코)가 시상하는 5월 ‘이달의 감독상’에 선정됐다.

장현식은 5월 중 12경기에 중간계투 및 마무리투수로 나서 11⅓이닝 동안 9개의 탈삼진을 솎아내며 4홀드를 기록했다. 시속 150㎞의 빠른 공을 앞세운 담대한 승부로 팀 승리를 지켰다.

박찬호는 5월 중 21경기에 출전, 76타수 22안타 12타점 9득점 타율 0.841로 공격 첨병 역할을 했다. 특히 2차례의 결승타를 비롯, 반드시 득점이 필요한 상황에서 ‘해결사’ 능력(득점권 타율 0.421)까지 발휘하며 팀 승리에 공헌했다.

15일 광주 SSG전에 앞서 열린 시상식에서 두 선수는 키스코 김원범 대표에게 상금 50만원을 받았다.

한편 선수단의 팀워크 향상과 팬 관심도를 높이기 위해 지난 2015시즌부터 시상하고 있는 ‘이달의 감독상’은 매달 팀을 위해 희생하며 묵묵하게 공헌한 선수(투수·야수 각 1명)에게 돌아가며, 의류 브랜드 키스코가 후원한다.
#2021061501000575600017461#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