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김영록 지사 "추석연휴 후 광주시장 만나겠다"

‘지역현안’ 시·도 행정통합 관련 논의 내용 주목

2020년 09월 24일(목) 18:43
광주·전남 시·도통합이 지역 최대 이슈로 떠오르고 있는 가운데 조만간 김영록 전남지사와 이용섭 광주시장의 만남이 이뤄질 것으로 보여 그 결과에 관심이 쏠린다.

김영록 지사는 24일 민생지원대책 발표 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과거 통합논의가 있었지만 실패했던 만큼 쉽지 않은 사안이다”며 “추석연휴 이후 이용섭 광주시장과 만나 관련 논의를 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김 지사는 “단순 행정통합이 아닌 연방제 수준에 준하는 광역통합을 추진해야 한다”며 “시·도 통합 논의가 본격화하면 여러 의견들이 분출할 수 있다”고 말했다.

김 지사는 다양한 사안에 대한 면밀한 검토가 선행돼야 한다고 강조한 뒤, 각계 각층의 의견을 수렴할 수 있는 위원회 구성·운영의 필요성도 언급했다.

최근 김승남 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 위원장이 제안한 시·도지사 시·도당 위원장 ‘4자 연석회의’ 일정도 김영록 지사와 이용섭 시장 만남 이후 결정될 것으로 예상된다. /길용현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