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전남 집중호우로 주택·양계장 침수 피해
2020년 07월 10일(금) 14:27
전남 집중호우로 주택·양계장 침수 피해



10일 새벽사이 집중호우로 전남지역에서 양계장과 주택 침수 등 피해가 잇따랐다.

10일 기상청 등에 따르면 전날 밤부터 이날 오전까지 내린 집중 호우로 목포시 석현동 한 아파트 지하실이 침수되고 주차된 차량 5대가 침수되는 피해가 발생했다.

무안군에서는 양계장 2동이 침수돼 닭 4만 마리가 폐사했다.

이 외에도 신안군 하의면에 있는 농경지에서 경작 중이던 벼 10㏊가 침수됐다.

전날 늦은 밤부터 시작된 비는 이날 오전 8시 30분까지 목포 114.4㎜, 곡성 76.5㎜, 나주 75.4㎜ 등의 강수량을 보였다.

도내 평균 강수량은 49.5㎜로 집계됐다.

기상청은 비는 잠시 소강상태를 보이다 오는 12일 오후부터 다시 시작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예보했다.
/김종찬 기자         김종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