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금호타이어, 핑크박스 지원사업 참여

저소득 여성 청소년 대상 물품 지원

2019년 08월 19일(월) 19:35
[전남매일=광주]서미애 기자=금호타이어가 19일부터 일주일간 여성 청소년을 대상으로 일명 ‘소녀들의 소원상자’라 불리는 핑크박스지원사업을 실시한다.

지난해부터 금호타이어가 참여하기 시작한 핑크박스 지원사업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이 기획 및 후원하며 저소득 여성 청소년을 대상으로 일반 물가에 비해 상대적으로 비싼 생리대, 속옷 등의 보건위생물품을 지원하는 캠페인이다.

금호타이어가 준비한 핑크박스는 서울 강서교육복지센터를 통해 도움이 필요한 청소년 약 90명에게 제공될 예정이다.

‘소녀들의 핑크빛 미래를 응원한다’는 의미를 담은 핑크박스는 정서적 소외 문제를 겪는 여성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건강권 보장 및 경제적 부담을 완화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오선근 금호타이어 경영지원팀장은 “지난해부터 핑크박스 지원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금호타이어는 소외계층 청소년들을 지원하기 위해 교육기부활동 등 매년 다양한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며 “사회 각층의 기부문화 확산을 도모해 핑크박스 사업과 같이 좋은 취지의 캠페인에 많은 기업 및 개인이 참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금호타이어는 핑크박스 지원사업 이외에도 희망의 공부방 개설 후원 및 굴링픽 후원, 진로체험 교육기부, 모터스포츠 교육기부 활동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길용현 기자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