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여름향기 가득한 7월 달마고도 함께 걸어요"

13일 푸른녹음 즐기며 걷기
20일 달빛 걷기 야간 산행

2019년 07월 04일(목) 17:19
달마고도 중 산행객들이 최고의 절경으로 꼽는 도솔암 구간 모습이다. 특히 하늘끝 신비의 암자 도솔암을 경유하는 코스는 기암괴석과 다도해 전망이 어우러진다. /해남군 제공
[전남매일=해남]박병태 기자=초록이 짙어진 달마고도에서 7월의 걷기 행사가 열린다.

코리아둘레길 공모사업을 통해 매달 특색있는 걷기 행사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이번달에는 13일 푸른녹음 즐기며 걷기와 20일 달빛 달마고도 걷기가 진행될 예정이다.

13일은'푸른녹음 즐기며 걷기'로 오후 3시부터 6시까지 달마고도 4코스의 일부인 미황사~삼나무숲~도솔암 구간 왕복 8.6km를 걷는다. 3시간 정도 소요되는 거리로, 달마고도 중 산행객들이 최고의 절경으로 꼽는 구간이기도 하다. 특히 하늘끝 신비의 암자 도솔암을 경유하는 코스는 기암괴석과 다도해의 전망이 어우러져 달마고도 걷기의 진수를 느낄 수 있다.

20일에는 야간 산행이 열린다.'달빛 달마고도 걷기'를 주제로 열리는 행사는 7시 30분부터 9시까지 달마고도 제4코스 중 너덜 구간을 왕복할 예정이다. 1시간 정도 소요되며 걷기 후에는 부도전에서 달빛 춤 공연도 선보인다. 무더위가 한창인 시기 달빛아래 달마고도 걷기는 걷기의 또다른 매력을 발견하는 기회가 될 것이다. 야간 걷기 행사인 만큼 안전상 30명만 선착순 모집한다. 신청접수 및 문의는 해남군 관광과(061-530-5157~5159)로 하면 된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