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목포 '장애인한마당 큰잔치'

복지증진 유공자 20명 표창도

2019년 05월 27일(월) 15:34
목포시는 최근 지역 장애인들과 가족, 자원봉사자 등 1천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2019 목포장애인한마당큰잔치'를 성황리에 마무리 했다고 27일 밝혔다.

2010년부터 시작돼 올 해로 열 번째 개최되는 목포장애인한마당큰잔치는 예년과 달리 공연 위주의 무대를 축소하고,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소통하며 참여할 수 있는 작은 운동회와 체험위주의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초청가수 공연으로 시작된 행사는 장애인복지증진 유공자 20명에게 표창이 수여되고, 이어서 장애인단체·시설 5팀의 장기자랑 공연을 통해 장애인들이 끼를 마음껏 발산하는 무대가 진행됐다.

특히 참석자 모두가 함께하는 OX 퀴즈 등 4개 종목의 화합운동회는 행사 참석자 모두 함께 뛰고 즐기는 참여의 장이 마련됐다.

이밖에도 장애인 재활을 위한 상담부스와 안마서비스, 금연지원서비스, 네일아트 등 9개 프로그램도 운영돼 다양한 복지서비스 체험 기회를 제공했다.

목포시 관계자는 "장애인한마당 큰잔치는 장애인들이 재활의 희망을 꿈꾸고 모두가 화합하는 한마당 축제의 장이었다"며 "앞으로도 모든 장애인에 대한 편견을 해소하고 자립생활과 사회참여를 지원해 장애인 복지 증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승경 기자         박승경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