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7.18(목) 19:10
닫기
‘전남형 강소기업’ 지역 대표기업 성장

2년간 지원한 20곳 매출·고용·수출 급증

2019년 04월 25일(목) 18:52
전남도가 추진중인 ‘전남형 강소기업 육성 프로젝트’가 참여 기업들의 성장 등 괄목할 만한 성과를 내고 있다.

전남형 강소기업 육성사업은 성장 의지와 잠재력을 갖춘 유망기업을 선정, 이들이 지역대표 강소기업로 성장하도록 성장 사다리를 구축해주는 프로젝트다.

지난 2017년부터 2년간 라인호(주) 등 20개사를 선정해 기업별로 2억원을 들여 연구개발(R&D), 마케팅, 성장전략 수립 등 강소기업으로 성장하는 데 필요한 맞춤형 프로그램을 지원했다.

그 결과 매출액, 고용, 수출, R&D투자 등 전반적인 지표가 상승한 것으로 전남도는 분석했다.

20개사 총 매출액은 2018년 말 1,400억원으로 전년보다 11% 늘었다. 고용 인원도 579명으로 2016년 말보다 78명(15.6%)이 증가하는 등 민간부분에서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기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13개사가 해외시장을 개척해 2018년 말 기준 244억원 가량을 수출, 전년보다 11.9% 늘었고 수출 참여 기업도 당초 7개사에서 6개사가 늘었다. R&D 투자도 2018년 말 36억원으로 89% 늘었고, 특허·상표·디자인 등 지식재산권도 57건을 출원·등록하는 등 2016년 말보다 119% 증가했다.

전남도는 올해도 강소기업 20개사를 신규로 선정해 연구개발 및 성과사업화, 맞춤형마케팅 등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2024년까지는 모두 100개의 강소기업을 육성한다는 목표다.

안상현 전남도 경제에너지국장은 “기업이 원하는 프로그램을 집중 지원해 강소기업이 ‘청년이 돌아오는 전남’의 선도적 역할을 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정근산 기자         정근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웹메일청소년보호정책
대표전화 : 062) 720-1000팩스 : 062) 720-1080~2인터넷신문등록번호:광주 아-00185
회장:박철홍 / 대표이사 발행인·편집인:김선남 / 편집국장:박원우
[61234] 광주광역시 북구 제봉로 322 (중흥동) 삼산빌딩 이메일 : jndn@chol.com개인정보취급방침
*본 사이트의 게제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