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청와대 “이번주 후반 중폭 개각”
2019년 03월 03일(일) 18:03
[전남매일=서울]강병운 기자=문재인 대통령은 이번 주 후반 개각 준비를 하고 있다고 청와대가 3일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에 앞서 4일 주요국 대사 내정자도 발표할 예정이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 브리핑에서 “이번 주 후반쯤 개각을 예상하고 있다”며 “대사에 대한 발표는 4일에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 대변인은 의원 입각을 비롯한 각 언론의 하마평 기사와 관련해 “너무 단정적으로 쓰는데, 틀릴 가능성이 굉장히 크다”고 밝혔다.

특히 그는 더불어민주당 의원인 우상호·박영선·진영 의원이 각각 문화체육관광부·중소벤처기업부·행정안전부 장관으로 발탁될 가능성이 크다는 언론 보도를 거론하며 “정치인 세 분에 대해서 거의 단수 후보로 확정된 것처럼 보도하던데, 그렇지 않다”고 확인했다.

그는 이어 “그분들이 후보로 올라오지 않은 것은 아니지만 단수 확정된 후보가 아니고 복수의 후보이며 여전히 변동이 있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