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크리스마스 명곡 오페라·뮤지컬·합창으로

그라시아스합창단, 26일 광주문예회관서 ‘크리스마스칸타타’

2018년 11월 22일(목) 17:45
크리스마스 칸타타 공연 모습.
[ 전남매일=광주] 이연수 기자 =미국 25개 도시 13만여 명의 시민들에게 기립박수로 큰 호응을 얻었던 그라시아스합창단의 ‘크리스마스 칸타타’가 올해도 광주를 찾는다.

오는 26일 오후 3시 30분, 7시 30분 두차례 공연으로 주옥같은 감동을 선사한다.

크리스마스 칸타타는 크리스마스의 주옥같은 명곡들과 아름다운 캐럴과 함께 크리스마스의 진정한 의미와 현대사회에서 상실해가는 가족간의 따뜻한 사랑이 녹아 있다는 평을 받는다.

올해 공연은 △1막 예수 그리스도의 탄생을 주제로 한 오페라 △2막 크리스마스의 의미를 되새기는 가족 뮤지컬 △3막 헨델의 ‘메시아’ 중 ‘For Unto Us a Child is Born’, ‘Glory to God in the Highest’, ‘Halleluja’ 등 수준 높은 명곡 합창으로 가슴 벅찬 감동을 안겨줄 예정이다.

러시아 공훈 예술가이자 상트페테르부르크 국립음악원 교수인 보리스 아발랸이 지휘를 맡는다.

12월 한 달간 국내 관객들에게 크리스마스의 기쁨과 감동을 전하게 될 이번 크리스마스 칸타타 전국 순회공연의 수익금은 아이티와 아프리카 케냐, 잠비아 등지에서의 자선공연과 국내 소외계층 및 청소년들을 위한 공연에 사용된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