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삼성전자 프리미엄 TV ‘QLED 8K’사전 판매

19일부터 시작…인공지능 화질엔진 기술 도입

2018년 10월 18일(목) 13:32
삼성전자는 퀀텀닷 기술에 8K 해상도를 적용한 ‘QLED 8K’를 19일부터 사전판매에 들어간다./삼성전자 제공
[전남매일=광주] 김영민 기자= 삼성전자가 19일부터 현존 최고의 해상도를 자랑하는 ‘QLED 8K’ 사전 판매에 들어간다.

18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QLED 8K’는 퀀텀닷 기술에 8K(7,680X4,320) 해상도를 접목한 제품이다.

풀HD(1,920X1,080) 대비 16배, UHD(3,840X2,160) 대비 4배 더 많은 3,300만개 이상의 화소가 촘촘히 배열되어 있어 대화면에서도 선명한 화질을 구현하는 초고해상도 TV이다.

삼성 ‘QLED 8K’는 ▲8K 해상도가 주는 압도적 화질 ▲퀀텀닷 소재의 풍부한 색재현력 ▲최대 4,000니트(nit) 밝기와 HDR10+ 기술로 최적의 HDR(High Dynamic Range) 영상을 구현하는 ‘8K HDR 4000’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현장감과 깊이감을 극대화한 최상의 TV 시청 경험을 제공한다.

‘QLED 8K’ 판매 모델은 65형·75형·82형·85형 등 4개다.

앞서 삼성전자는 유럽 시장에서 ‘QLED 8K’ 판매를 시작했다. 특히 주요 거래선들로부터 인공지능 화질 변환 기술에 대해 호평 받으며 4분기 프리미엄 TV 시장 확대에 자신감을 나타냈다.

국내 시장에서는 삼성전자가 올해 8월까지 누계로 75형 이상 TV 시장에서 93%, 300만원 이상 TV 시장에서 65%의 점유율을 기록, 프리미엄 시장에서 압도적 1위를 유지하고 있다.

하반기에는 ‘QLED 8K’를 앞세워 TV시장에서 절대적 우위를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