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구례 수락폭포
2016년 08월 19일(금) 00:00


더위 날리는 음이온 폭포수
전국 여행객 입소문 자자

‘구례 10경’중 하나…신선들 바둑 두던 곳
계곡물 가둔 인공풀장 ‘가족 물놀이’ 인기



연일 폭염주의보에서 경보가 계속되고 있는데요. 쏟아지는 폭포수에 더위를 한방에 날려 보내고 싶지 않으세요? 에서 몸은 물론 마음까지 시원해지는 여름 피서를 떠나볼까요?



실핏줄 같은 잔물들이 모여모여 큰 계곡을 이루고 계곡물이 바위를 타고 흐르다 큰 낙차를 만나면 폭포를 이루게 되는데요, 한여름 지리산 자락에서 유독 인기를 끄는 폭포가 있습니다. 바로 구례군 산동면 수기리의 수락폭포입니다.
산동면 소재지 원촌마을에서 지리산 자락을 따라 4㎞ 정도 더 들어간 곳에 위치한 수락폭포. 는 접근성과 수온, 낙차의 세기가 적절하게 배치돼 있습니다.
아무리 멋진 폭포라 해도 폭포수 아래 깊은 소를 이루면 다가갈 수가 없는데요. 수락폭포는 물줄기가 떨어지는 곳까지 바위들이 이어져 있어 누구나 쉽게 다가갈 수 있습니다.
수락폭포는 ‘구례 10경’중 하나인데요. 폭포 상부에 있는 신선대는 신선들이 모여 바둑을 두면서 소일했다고 전해집니다.
폭포 앞 우측에 있는 우뚝 솟은 바위는 할미 암으로 아들을 낳지 못한 부녀자가 치마에 돌을 담아 올려놓으면 득남한다는 말이 구전돼 오고 있습니다.
또, 이곳은 동편제 판소리의 대가 ‘국창 송만갑 선생’이 득음을 하기 위해 수련했던 장소로 알려져 지금도 예비 명창들이 많이 찾고 있는 곳이 되었죠.
수락폭포는 전남지역 유명계곡 중 가장 많은 ‘산소 음이온’이 나오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높이 15m의 수락폭포는 ‘레너드 효과’(일명 폭포수 효과)에 의해 고농도의 산소 음이온이 발생하는데요.
산소 음이온은 인체의 면역력 증진, 알레르기 비염 천식 증상 완화, 혈액 정화, 두뇌 기능 향상 등 다양한 효능이 있어 ‘공기의 비타민’으로도 불리죠.
물맞이 폭포로 여름 한낮 더위를 잊기에 안성맞춤인 수락폭포는 근육통, 산후통, 신경통에 효험 있다는 소문이 자자한데요, 전국 각지에서 찾아든 여행객들의 발길이 끊이질 않고 있습니다.
청정 지리산 풍광 속에 자리한 수락폭포는 더위는 물론 마음의 때까지 씻어낼 수 있는 최고의 세심처(洗心處)로 자랑합니다.
마치 은빛 가루처럼 쏟아져 내리는 물줄기에 몸을 맡기는 모습은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시원함을 가져다주는데요. 한여름 심산유곡을 흐르는 계곡수는 1분 이상 발을 담글 수 없을 만큼 차갑고 깨끗합니다.
물을 맞는 곳, 물줄기 안쪽에도 여유 공간이 있어 여러 명이 함께 물맞이를 할 수 있죠.
지리산 심산유곡이지만 길이 잘 닦여 있어 찾기도 쉽고요, 주차장도 가까이 있어 이용이 편리합니다. 지리산 자락으로 산이 깊다 보니 가뭄에도 좀처럼 수량이 줄지 않는데요, 물줄기나 수온도 오랜 시간 물맞이를 할 수 있을 만큼 넉넉합니다.
지리산 자락에 풍치를 빼놓을 수 없겠죠? 기암괴석 사이에는 폭포수가, 주변에는 이끼류와 돌단풍, 소나무가 자라고 있어 멋진 경관을 담아내고 있습니다.
15m 높이에서 떨어지는 수락폭포에는 최근 폭포의 계곡물을 가둬 만든 인공풀장이 생겨 가족 물놀이 장소로도 그만입니다.
구례에는 수락폭포뿐만 아니라 ‘문수계곡’, 금산리 용지동 계곡 ‘백룡폭포’, 토지면 ‘피아골계곡’도 자리하고 있어 피서지로 강력 추천합니다.





◇함께 둘러볼 곳
문수계곡 지리산 노고단에서 남쪽으로 뻗은 능선의 서쪽에 있고요, 지리산의 계곡 가운데 유일하게 개발되지 않아 깨끗한 물과 원시림 등이 있어 오지형 청정 휴양지로 알려진 곳입니다. 물이 차가워 가족과 함께 여름철 피서를 즐기기에 좋습니다.
용지동계곡 섬진강을 사이에 두고 지리산과 마주 본 백운산 계곡 중 하나이고요, 간전면 금산리 용지동 마을에서 효곡 저수지에 이르는 3㎞의 계곡으로 수량도 풍부해 곳곳에 용소가 많습니다.
피아골계곡 연곡사에서 4㎞쯤 산길을 오르면 천고의 울창한 원시림 골짜기가 시작되고요, 반야봉, 임걸령, 불무장 등으로 이어지는데 이 골짜기가 피아골입니다.
지리산 중에 있는 계곡 가운데 가장 아름다운 계곡으로 꼽히는 피아골계곡은 수량이 풍부해 여름철에는 많은 피서객이 찾는 곳이고요, 계곡을 따라 오르는 등산로는 가파르지 않아 누구나 산책하는 기분으로 오를 수 있습니다.
여름철 물놀이하기 좋은 곳은 연곡사에서 직전마을까지, 직전마을에서 피아골 산장까지의 계곡이 최적의 장소죠.





◇먹을거리
송이와 표고, 고사리, 더덕 등 지리산 자락에서 생산된 산채들은 그 하나하나가 지리산의 맛을 대변하고 있고요, 지리산 산채류는 3일과 8일 열리는 구례 장날에 싼 가격에 다양한 산나물 구매도 가능합니다.

/ 정수정<내고향TV 남도방송대표>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