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화순전남대병원 민정준 연구팀 논문, 네이처 리뷰 게재
2024년 06월 10일(월) 16:56
화순전남대병원 민정준(왼쪽)·권성영 교수 사진. /화순전남대병원 제공
화순전남대학교병원은 민정준 교수 연구팀의 논문이 세계 최고의 종양학 학술지인 네이처 리뷰 임상 종양학(Nature Reviews Clinical Oncology)에 게재됐다고 10일 밝혔다.

네이처 리뷰 임상 종양학은 영향력을 측정하는 지표인 피인용지수(impact factor)가 78.8에 이르는 세계 최고 학술지다.

임팩트 팩터(IF)는 특정 연도에 저널의 논문이 인용된 평균 피인용 횟수를 측정한 것으로, 해당 논문이 인용된 횟수를 계산해 저널의 중요성이나 순위를 측정하는 데 사용된다.

가장 최근에 조사된 2022년의 기준 IF는 네이처(Nature)가 64.8이고 사이언스(Science)가 56.9이다.

논문 제목은 ‘암 면역치료를 위한 박테리아의 활용(Exploiting bacteria for cancer immunotherapy)’이다.

이 논문은 박테리아가 암의 발생과 진행, 항암 면역에 끼치는 영향을 분석하고 유전공학과 유전자편집기술, 나노기술을 이용해 박테리아를 암 면역 치료제로 개발하는 현황에 관한 내용으로 민정준 교수 연구팀에서 연구·개발하고 있는 주제다.

논문은 화순전남대병원 핵의학과 민정준·권성영 교수, 홍영진 전남의대 교수, 손진배 ㈜씨앤큐어 박사연구원, 전남대 의과대학 박사과정 응오티투히엔(Ngo Thi Thu Hien)의 공저이며 연구진이 개발한 혁신 의약품(first-in-class)의 새로운 장을 열 수 있는 초석이 될 것으로 학계는 판단하고 있다.

민정준 교수는 “세계 최고의 종양학 학술지인 네이처 리뷰 임상 종양학이 창간 후, 최초로 싣는 박테리아 항암제 관련 논문에 저희가 초청받은 것은 우리 연구력이 세계 정상급이라는 것을 증명하는 것”이라며 “이는 우리나라가 세계 최초와 최고의 지위를 획득할 수 있는 분야라는 것을 입증하는 것으로 보면 된다”고 말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