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광주시, 청렴시책 확 달라진다

오픈채팅·현장소통방 등 신설

2024년 05월 30일(목) 19:05
광주광역시 청사
광주시가 청렴한 직장문화 만들기에 적극 나서고 있다. 광주시는 존중과 배려, 청렴하고 공정한 조직을 위해 익명성 보장 채팅방 개설, 청렴시책 추진상황 점검을 위한 회의 개설 등 이전과는 확 달라진 청렴시책 추진으로 내실화를 다진다.

광주시는 30일 오후 시청 중회의실에서 강기정 시장, 고광완 행정부시장, 이상갑 문화경제부시장 등 간부공직자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차 달라진 광주 청렴회의’를 개최했다.

달라진 광주 청렴회의는 올해부터 새롭게 운영하는 협의체로, 시장이 공정하고 청렴한 직장문화를 정착시키겠다는 의지를 표명하고 청렴시책 추진상황을 직접 점검하는 자리이다.

이날 회의에서는 2024년 종합청렴도 향상을 위한 비전을 공유하고 추진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회의에 참석한 간부들은 소통과 배려의 직장문화 조성을 위해 ‘3행(공정·소통·배려) 3무(부패·청탁·갑질)’ 실천 결의를 다졌다.

광주시는 반부패·청렴 기반 구축, 청렴·공정 내재화, 부패 취약분야 개선 등 3개 중점분야와 27개의 과제별 세부 추진계획을 공유하고 의견을 나눴다.

광주시가 올해부터 새롭게 추진하고 있는 청렴시책은 △시장이 출연하는 ‘공정이 청렴이다’ 동영상 제작 △간부공무원의 ‘중요한 건 청렴한 마음’ 편지 공유 △신고자 익명 보장을 위한 카카오톡 ‘오픈채팅방 열목어가 사는 세상’ 개설 △참여형 교육콘텐츠 ‘영화가 좋다’, 판소리 ‘신 별주부전’ 등 도입 △감사위원장 현장소통방 운영 등이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