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강진, 해양·수산분야 현안 사업 국비 확보 총력

국·도비유치팀 신설 적극 대응
강진원 군수 중앙 부처 방문
어촌신활력증진 등 지원 건의

2024년 03월 20일(수) 17:34
강진원 강진군수는 최근 송명달 해양수산부 차관을 만나 해양·수산 분야 지역 현안사업 을 건의하고 국비 지원을 요청했다. /강진군 제공
강진군이 지역 현안 사업 해결을 위해 국비 확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20일 강진군에 따르면 강 군수는 최근 해양수산부 송명달 차관을 면담, 해양·수산 분야 현안사업을 건의하고 국비 지원을 요청했다.

강 군수는 이 자리에서 ▲마량항 어촌신활력증진사업(유형1) ▲마량항 클린(CLEAN) 국가어항 조성사업 ▲제3차 연안정비 기본계획 신규지구(5개소) 국가 계획 반영을 건의했다.

강진군은 민선 8기 5대 분야 60대 프로젝트를 확정하고 남해안 해양레저관광 거점 도시로 육성하기 위한 기반 마련에 온 힘을 쏟고 있다.

특히, 마량항 어촌신활력증진사업과 클린 국가어항 조성사업은 강진군에서 역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바다낚시대회와 마량놀토수산시장 등과 연계, 마량항을 해양레저관광 거점 조성을 위한 전진기지로 구축하는 데 핵심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마량항 어촌신활력증진사업은 수산업 기반 시설, 생활 서비스 복합시설 등 재정 지원을 마중물로 민간투자를 유치해 ‘어촌 경제거점’을 조성한다. 전국적으로 최대 4곳을 선정하며 국비 50%를 포함해 오는 2027년까지 300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총 100억원 이상의 민자사업 연계가 필수다. 지난 8일 모든 평가를 마치고 공모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마량항 클린 국가어항 조성사업은 오는 2025년까지 국비 100억~150억원을 투입해 경관을 저해하거나 낡은 시설을 철거하고 친수공간을 조성하는 것으로 공모를 준비하고 있다.

제3차 연안정비 강진군 지구별 정비계획 반영의 경우 국비 211억원을 포함해 사업비는 302억원 규모다. 사업기간은 2025년부터 2029년까지다. 침식 연안보전을 위한 호안정비신규지구를 지정해 사업을 진행한다. 남호지구와 하저, 중저, 만복, 구로지구 5개 지구다.

송명달 해수부 차관은 “지자체에서 관심을 가지고 공모사업에 대응하는 것은 바람직하고 내실있는 사업이 될 수 있다”며 “강진군도 사업 선정 전까지 사업계획과 사전 이행절차를 다해 좋은 성과가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강 군수는 “이번에 건의한 사업이 반드시 선정될 수 있도록 할 수 있는 모든 노력을 다해 국비를 확보하겠다”면서 “이를 바탕으로 지방소멸의 위기를 막고 2024년을 신강진을 위한 도약의 해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