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진도 소상공인에 디지털 구입비 지원

내달 29일까지 선착순 모집

2024년 01월 24일(수) 14:40
진도군청
진도군이 디지털 구입비를 지원하는 ‘디지털 소상공인 1만 양성 사업’ 참여 대상자를 선착순 모집한다고 24일 밝혔다.

‘디지털 소상공인 1만 양성 사업’은 스마트주문(오더), 디지털메뉴판(메뉴보드), 기다림판(웨이팅보드), 무인단말기(키오스크), 무인판매기 등 스마트 기술을 도입한 소상공인에게 최대 100만원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군은 코로나19를 거치며 온라인 주문 등 디지털 전환이 가속화됨에 따라 지역 소상공인의 경쟁력 제고를 위해 스마트 기술과 운용 교육을 진행한다.

지원 대상은 소상공인 보호 및 지원에 관한 법률에 해당하는 소상공인으로, 신청일 현재 진도에서 정상 영업하며 연매출액 10억원 이하의 사업자다.

도입할 디지털 기술의 선택이 어려운 경우 전남 소상공인연합회에서 운영하는 전화상담실을 통해 상담할 수 있다.

지원금은 사업 신청 후 선정된 소상공인이 사업비 전액을 선지출하고 증빙서류를 제출하면 군에서 현장 확인 후 지급한다.

사업참여 신청은 2월 29일까지 사업자등록증, 매출액 증빙서류 등 구비서류를 갖춰 진도군청 경제에너지과로 방문 신청하면 된다.

진도군 경제에너지과 관계자는 “디지털 소상공인 1만 양성 사업 지원으로 지역 소상공인들을 도와 경쟁력을 강화하고 매출증대에도 기여할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소상공인의 경영안정과 자립 기반 마련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