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닫기
보성 최고 시책은 '종합청렴도 1등급'

2023 올해 시책 베스트 10 선정

2023년 12월 17일(일) 17:26
보성군청
보성군을 빛낸 최고의 시책으로 기획예산실의 ‘국민권익위 주관 종합청렴도 1등급’이 선정됐다.

보성군은 ‘2023년 보성을 빛낸 올해의 시책 베스트 10’을 최종 선정 발표했다고 17일 밝혔다.

‘올해의 시책 베스트 10’은 2023년 한 해 동안 추진한 우수시책과 성과 중에서 각 부서에서 추천한 22건의 대표적인 시책에 대해 800여 명의 전 직원 선호도 조사와 부서장 및 외부평가단의 심사를 통해 선정됐다.

최고의 시책으로 뽑힌 ‘국민권익위 주관 종합청렴도 1등급’은 전국 행정기관·지자체·공공기관 569개를 대상으로 국민권익위원회 주관 2023년도 공공기관 청렴도 평가에서 내·외부 청렴도 등 모든 분야에서 고르게 높은 점수를 얻으며 청렴 최우수기관으로 인정받았다는 것에 큰 의미를 부여한 것으로 풀이된다.

2018년 보성군의 종합청렴도는 4등급이었으나 민선 7기가 출범하면서 2019년 3등급, 2020년 2등급, 2021년도 전남도 1위, 민선 8기가 본격 시작된 올해는 호남에서 유일하게 종합청렴도 1등급을 달성했다.

이 밖에 선정된 10대 우수시책으로는 ▲벌교봉림 풍수해생활권 종합정비사업 공모선정 ▲2024년 노후상수도 정비사업 공모사업비 407억원 확보 ▲2023 보성세계차엑스포 추진 ▲명품 해변 공원 조성을 위한 신활력증진사업 300억원 추진 ▲온카스 운영으로 군 세수 5년 연속 매년 12억원 이상씩 확충 ▲전남 사랑애 서포터즈 모집 캠페인 도내 1위·상사업비 2억원 확보 ▲보성달모임 개최 ▲보성 군립국악단 창단 ▲보성군-필리핀 외국인 계절근로자 송출 업무협약 체결 등이다.

김철우 보성군수는 “지난 1년 동안 소통과 협업으로 군민들의 정책 수요에 맞는 사업을 실시해 다양한 우수사업이 올해의 시책 베스트 10에 선정됐다”며 “앞으로도 군민이 체감할 수 있는 사업을 적극적으로 발굴하고, 열린 군정을 실현해 꿈과 행복이 넘치는 희망찬 보성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의 시책 베스트 10’은 보성을 빛낸 대표적인 성과를 대내외적으로 공유하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2017년부터 매년 말 추진해오고 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뉴스

자치

전매인터뷰

사설